HOME > 중고CD > 아트락

중고CD > 아트락

EMERSON, LAKE & POWELL

EMERSON, LAKE & POWELL 수입

레이블: POLYDOR(USA) 발매일: 2005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북클릿, 음반모두 민트
7,000
레이블: SI-WAN(시완) 발매일: 1999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SRMC 4022 / 북클릿, CD 모두 민트
9,000
레이블: Si-Wan(시완) 발매일: 1995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THE ENID - Aerie Faerie Nonsense "클래식컬 록의 영웅"이라는 수식어가 전혀 부끄럽지 않은 디 에이드(THE ENID)의 두번째앨범이다. 바클리 제임스 하베스트의 뮤직 디렉터로 활약한바 있는 존 고드 프레이를 중심으로 결성된 THE ENID의 1977년 두번째앨범과 데뷰앨범은 그들의 진수를 만끽할 수 있는 작품이다. 본작에서는 데뷰 앨범에서의 록적인 비트나 기타연주의 비중이 상대적으로 줄어든 반면 로버트 존 갓프리가 추구하던 낭만주의 음악적 요소가 보다 적극적으로 수용되고 있다. 록이라고 부르기에는 너무나도 클래식에 접근해간 본작을 보다 기분 좋게 감상하기 위해서는 처음부터 록 음악이라는 기대를 버리는 것이 좋을 것이다. 서정미와 웅장함을 들려주는 조곡(FAND)는 언제 들어도 매력적인 곡이다.하지만 리마스터 되면서 약간은 경쾌한 것으로 바뀐점이 아쉬움으로 남지만, 전반적으로 데뷰작에 비해 보다 더 셈세한 사운드를 지향하고 잇으며 동화를 연상시키는 순수하면서도 낭만적인 선율이 그윽한 정취를 느끼게하는 아름다운 연주로 가득한 THE ENID의 "Aerie Faerie Nonsense" 두번째 앨범이다. ARM..... 출처 - 시완레코드
8,000
레이블: Si-Wan(시완) 발매일: 1995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SRMC-4021 / 북클릿, 음반모두 민트
10,000

ENID

NACHTGEDANKEN 수입

레이블: CCP(GERMANY) 발매일: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CCP 100193-2 / 북클릿, 음반모두 민트
8,000
레이블: SI-WAN(시완) 발매일: 1995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SRMC 4023 / 북클릿, 음반 모두민트
10,000

ERGO SUM

MEXICO

레이블: SI-WAN(시완) 발매일: 1995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SRMC 3027 / 북클릿, CD 모두 민트
10,000

ESPERANTO

ROCK ORCHESTRA

레이블: SI-WAN(시완) 발매일: 2001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SRMC 5011 / 북클릿, CD 모두 양호 / 디지팩
10,000

EVERON

EVERON

레이블: SI-WAN(시완) 발매일: 1995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SRMC 4012 / 북클릿 양호, CD 연한 헤어라인 있음
10,000
레이블: SI-WAN(시완) 발매일: 1999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SRMWP 1012 / 북클릿, 음반 모두 민트
9,000
레이블: Si-Wan(시완) 발매일: 1995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SRMC-1023 / 북클릿, 음반모두 민트
10,000

FLIBBERTIGIBBET

MY LAGAN LOVE

레이블: SI-WAN 발매일: 2000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SRMC 5017 / 북클릿, CD 모두 양호 / OBI 포함
10,000
레이블: SI-WAN(시완) 발매일: 2002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SRMC 4054 / 북클릿, CD 모두 민트
10,000

FLOWER KINGS

UNFOLD THE FUTURE 수입

레이블: INSIDEOUT(GERMANY) 발매일: 2002
포멧: 2CD 제품상태: USED
정보: 6 93723 65392 1 / 북클릿, 음반 모두 깨끗함!
15,000

FOCUS

8

레이블: SEOUL 발매일: 2003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북클릿, 음반모두 민트
7,000
레이블: 계몽사 발매일: 1993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EKPD-0393 / 북클릿, 음반모두 깨끗함, 커버 뒤면 물얼룩있음
8,000

FOCUS

MOVING WAVES 수입 [희귀]

레이블: EMI(ENGLAND) 발매일: 1988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10,000
레이블: AULOS 발매일:
포멧: 2CD 제품상태: USED
정보: R2CD 42-78 / GOLD CD / 북클릿, 음반 깨끗함!!
16,000

FOREST

FULL CIRCLE

레이블: Si-Wan(시완) 발매일: 95.1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브리티쉬 포크록 그룹 'Forest’ 수많은 브리티쉬 포크록 그룹들 가운데 다행히도 국내에 잘 알려진 ‘Forest’. 그들의 음악과 재킷은 현대의 낭만적 유토피아로서의 ‘숲’이 아닌 음산함을 지니고 있다. 가사는 매우 시적이고 철학적인데 일반적인 포크록 그룹들의 가사들과는 상당히 다른 느낌을 갖게한다.(물론 Mellow Candle의 가사는 정말 어렵다) 마치 음산하기까지한 가사들과 보기만해도 가슴이 서늘해지는 재킷 일러스트레이션 … 이들의 음악에는 몽환적인 싸늘함이 베어있는 것이다. 그리고 그 이야기는 (Graveyard)라는 곡에서 안개피어오르듯이 올라온다. 확실히 덜익은 감과도 같은 그들의 데뷔작 「Forest」 보다 매력적인 음반이다. 밋밋하던 멜로디라인은 이제 보다 넓은 음역으로 여유있게 표현되어지고 있고 지루하기 까지하던 일정한 기타연주는 이제 제법 원숙하게 멜로디를 타고 있고 무선율적인 바이올린 소리는 더욱더 구슬프게 들린다. 많은 평론가들로부터 데뷔작으로 부터 그 가능성을 인정받았던 Forest. 후에 Dandelion 레코드라는 레이블을 설립하기도 한 영국 언더그라 운드 록계의 실력자인 DJ John Peel이 이끌었던 해적방송 Radio 1의 Top Gear프로그램에서 소개되어지기 시작한 Forest는 1968년 잉글랜드 동부의 도시인 Wolsby에서 결성이 된다. 당시의 그룹명은 ‘The Foresters Of Wolsby’였다. 그들은 Birmingham으로 옮겨가 그곳에서 많은 횟수의 라이브 무대를 갖게되면서 서서히 지지도를 넓혀가기 시작한다. 아마도 이러한 많은 횟수의 라이브로 인해 그들이 보다더 평론가들에게 후에 더욱 나은 평판을 얻었는지도 모를 일이지만 여하튼 이들은 다시 고향으로 돌아와 그룹명을 ‘Forest’로 간단히 고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그리고 그들의 데뷔작은 매우 저조한 판매고에도 불구하고 평론가들의 찬사를 받게된다. 평론가들의 찬사는 상업주의를 내세우는 자본주의 논리에는 더할 수 없이 훌륭한 체면유지. 결국 EMI는 다시 한번 이들의 2집을 발매하는 모험을 하게되는데… Forest의 마지막 음반 「Full Circle」 60년대말부터 영국을 강타한 뉴 포크록 운동에 힘을 얻은 수없이 많은 그룹들×㈐厠?브리티쉬 포크록은 발굴중이지만 지금 드러난 그룹들은 아직도 빙산의 일각이 아니었나 싶을 정도로 초라하다. 게다가 포크록 재발현황은 참으로 이 분야의 음악을 좋아하는 이들을 난감하기 짝이없도록 만들고 있는데 아주 고가의 음반들이거나 희귀한 음반들이 아니면 거의 재발매가 안되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런 이유로 아직도 포크록 매니어들은 터무니없이 비싼 잡음심한 LP를 찾아헤매고들 있다. 다행히… 국내에서도 꽤나 이름을 알린 행운을 탄 그룹 ‘Forest’의 두번째 음반인 「Full Circle」은 많은 매니어들로부터 사랑을 받아온 그룹으로 본작에는 스타카토되어진 플룻소리와 음산한 애처로움이 베어있는 명곡 (Graveyard)가 수록되어있다. (Graveyard)는 곡구성면에서도 가장 아트록적인 곡으로 나름대로의 기타소리를 철저하게 연주해내는 Adrian의 어쿠스틱 기타연주가 광기어린 달빛의 푸르름을 덧입은 듯한 마력을 지니고 있다. 이러한 Adrian의 기타소리에 대한 집념은 연주곡인 (To Julie)에서 드러난다. 여지껏 국내에 라이센스 발매된 포크록 음반들에서의 어쿠스틱 기타소리가 ‘따사로움’을 지니고 있다면(Spirogyra의 1집이나, Mellow Candle은 제외하는 것이 나을 듯 싶다) 본곡 (To Julie)는 서슬퍼런 음산함이 감도는 싸늘한 기타사운드라는 느낌이 든다. 아름다운 멜로디를 타는 것 같으면서도 무선율적인 몽환감이 은근히, 아주 은근히 베어있는 곡이다.(Adrian개인적으로는 그리맘에 들어하지 않는 곡인 것 같다) 첫곡인 (Hawk The Hawker)는 1집과는 많이 변모한 모습을 확실히 느낄 수 있는 곡으로 정감어린 멜로디에 수면위를 유유히 헤치고 다니는 듯한 바이올린 소리, 그리고 길게 늘어지는 하모니커소리가 무척 인상적인 곡으로 들으면 들을수록 정감을 느낄 수 있어 Forest를 더 가까이할 수 있는 인트로로 잘 어울리는 곡이다. 서늘한 애처로움이 어쿠스틱 기타의 몽환적인 멜로디와 잘 어울리는 는 이 음반의 대표적인 곡중의 하나로 여느 포크록 그룹들과는 판이하게 다른 독특한 개성을 담고있는 곡이다. 때론 음산하기도하고 비장하기도 한… 그러면서도 서늘한 아름다움을 담고있는 독특한 마력을 지닌 곡이다. 마치 Incredible String Band의 초창기 작품들을 연상시키는 트레디셔널 포크냄새가 많이 나는 가 흐르고 나면 연주곡 가 흐르고 조금은 장난스러운 보컬이 흐르는 가 듣는이를 흥겹게한다. 무엇보다도 Dez의 경탄할만큼 흐름을 잘 읽어내는 만도린 연주가 압권인 곡이다. 그러한 경쾌함은 다음곡 까지 이어지는데 그 정감어린 분위기가 다소 서늘했던 의 음산함을 많이 가시게 해준다. 그리고 역시 트레디셔널 냄새가 무르익어있는 을 지나 우린 전술했던 명곡을 만나게된다. Graveyard… 따사로운 어쿠스틱 기타소리인 것만은 분명한데… 어딘지 모르게 비장하고 서늘한… 현악과 플룻, 건조한 보컬이 흘러나온다. 스타카토되어진 멜로디에 몽환적인 가사가 이어지고 저항할 수 없도록 선율을 타고넘어가는 플룻, 현악, 기타의 일체감… 확실히 본작의 대표곡임에 틀림없고 수많은 포크록 매니어들을 매료시킬만한 곡임에 분명하다. 이 한곡만으로도 본작은 구매가치가 있다고 말할 수 있는 것이다. 수많은 브리티쉬 포크록 그룹 중에서도 높은 지명도를 받아왔던 그룹 ‘Forest’. 듣다보면 그들 재킷에 그려진 암울한 절망감처럼 그들의 곡에서도 낭만적이고 몽환적인 서늘함이 차디찬 바람처럼 스치고 지나간다. 그래서인지 많은 매니어들이 이들의 본작에 귀를 기울이게 되는 것은 아닐까… 무언가 미묘한 감정의 동요를 카타르시스로 느끼면서 말이다… 글/김상현 출처/시완레코드
8,000

FORMULA 3

LA GRANDE CASA

레이블: Si-Wan(시완) 발매일: 1994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8,000

FORMULA 3

LA GRANDE CASA (LP SLEEVE) [추천]

레이블: SONY 발매일: 2011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SPECIAL LP MINIATURE LIMITED EDITION / OBI / 대형포스터 / 북클릿 빨간색 선 낙서 몇개 있음, 음반은 민트
15,000
레이블: Si-Wan(시완) 발매일: 93.6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Gatefold
8,000

FRESH MAGGOTS

FRESH MAGGOTS

레이블: SI-WAN(시완) 발매일: 1995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SRMC 1039 / 북클릿, CD 모두 민트
9,000

FRUMPY

LIVE 수입

레이블: REPERTOIRE 발매일:
포멧: 2CD 제품상태: USED
정보: IMS 7035-WR / 북클릿, 음반모두 민트
10,000
레이블: Si-Wan(시완) 발매일: 1995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FRUUPP - Future Legends FUTURE LEGENDS - Fruupp 아마 이들의 음반을 처음 접했을 때의 일인 것 같다. 분명히 영국 그룹이라고 들었는데(나중에 안 것이지만 영국이 아니라 아일랜드 그룹임) 사전 어디를 뒤져 보아도 찾을 수 없었다. 그러니 누가 물어보아도 어떻게 발음을 해야 할지를 몰랐다. "프루웁"인지, "프루우프프"인지, 그것도 아니면 "프럽"인지 정말 헷갈렸다. 지금도 확실하게 이 문제에 대해서는 결론이 나지는 않았지만 어떻게 발음한들 그게 뭐 중요한가. 듣고 즐기면 좋은거겠지. 그런데 정말 Fruupp을 어떻게 발음하는게 맞을까? 그룹 이름을 읽을때마다 느끼는건데 차라리 이태리 그룹 이름이 편하다는 생각이 든다. 왜냐하면 그건 알파벳의 음가대로 읽으면 되는데 이상하게 쓰여진 영국 그룹의 이름은 마치 동구권의 글자만큼 또 하나의 짐처럼 느껴진다. Fruupp의 중심인물인 Vince McCusker는 71년 아일랜드를 떠나 런던에 머무르면서 그룹 결성을 위해 멤버를 모집하지만 별 소득이 없자 그는 곧 아일랜드의 벨파스트로 돌아와 곡을 쓰면서 뮤지션들을 규합하기에 이른다. 리드 보컬에 Miles McKee, 건반에 Stephen Houston, 베이스에 Peter Farrelly 그리고 Fosset's Circus 출신의 드러머 Martin Foye를 가입시켰다. 이들의 그룹명은 아마도 많은 팬들로 하여금 온갖 추측을 만들어 내었다. 그 가운데에서도 가장 설득력 있었던 것은 벨파스트에 있는 이들의 리허설 장소에 떠돌아 다녔던 유령의 이름이라는 이야기가 지배적이었다. 하지만 Fruupp이라는 이름은 전자 악기를 접속시키는 부분에 붙여 있었던 일종의 상호 이름이었던 "Frup"에 이들이 "u"와 "p"를 덧붙여 지었다고 한다. 71년 6월 23일 Belfast의 Ulster Hall에서 열렸던 Rory Gallagher의 공연에 오프닝 정식 데뷔하기 이른다. 이어 이들은 영국의 맨체스터로 건너가 같은해 7월 2일에 공연을 갖는 등의 활발한 무대 작업을 해나갔다. 하지만 여러차례의 라이브 공연에서의 문제점이 발생하였는데, 그것은 다름아닌 보컬리스트 Miles McKee의 부적합 판정이었다. 그로인해 그는 그룹을 탈퇴하기에 이르고 후임 보컬리스트에는 베이스 주자인 Peter가 맡아 나갔다. 라인업 정비 후에 이들은 무려 10개월에 이르는 영국 순회공연을 강행했다. 트럭 한 대로 영국, 스코틀랜드, 웨일즈 등을 순회하면서 이들은 많은 어려움을 겪어야만 했다.br> 결국 이러한 역경의 보상으로 이들은 73년 7월 Dawn 레이블과 계약을 맺고 켄트에 위치한 Escape 스튜디오에 들어가 녹음 작업을 시작했다. 그리고 2개월 만인 그해 9월에 데뷔작인 'Future Legends'를 공개했다. Michael Rennie가 지휘하는 감미로운 현악 오케스트레이션의 타이틀 곡 (Future Legends)가 여운을 남기고 사라지면 Fruupp의 최대의 명곡으로 꼽히는 (Decision)이 등장한다. Vince의 몰아치는 기타와 곁들여지는 오케스트레이션의 반주로 긴장감을 더해주다가 친숙한 멜로디의 보컬이 등장하면서 곡의 진행은 반전된다. 이어 Vince의 발군의 기타 연주와 이를 뛰어난 감각으로 받쳐주는 오케스트레이션 그리고 Peter의 호소력 짙은 보컬과 하이톤의 스캣이 듣는 이로 하여금 묘미를 느끼게 한다. 마치 자기들이 Dawn 레이블을 대표하는 주자인 것처럼 제목에서조차 그 자신감을 드러낸 (As Day Breaks With Dawn)는 마치 Genesis의 사운드를 듣고 있는 착각을 일으키게 한다. 세련된 형식으로 Genesis의 사운드를 재현해내고 있다. Vince의 템포감 있는 기타 반주로 포문을 여는 (Graveyard Epistle)의 중간 부분에서는 또 한 번 이들의 연주 실력을 맛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데 Vince의 기타와 Peter의 베이스 그리고 Stephen의 오르간 여기에 군더더기 없는 Martin의 드럼이 이국적인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다. 담백하면서도 천하지 않고 우아하다는 느낌이 들 정도로 이들 사운드는 격조가 담겨 있다. 전형적인 70년대 록 스타일을 보여주는 (Lord Of The Incubus)에서는 구슬 흐르는 소리 같은 Stephen의 피아노 연주가 선명하게 들린다. 슬로우풍의 여린 기타 연주로 이어지는 (Olde Tyme Future), 그리고 (Decision)과 함께 데뷔 앨범에서 걸작으로 손꼽히는 대곡 (Song For Thought)이 등장한다. 이 작품에서의 이들곡의 특징을 살펴보면, 구성상 마치 조곡으로 연결되어 있는 듯한 착각을 일으키게 한다. 그래서 작품 감상의 맛을 더해주는데, 이 곡 역시 그런 구성상의 미를 보여주고 있는데 전반부에서의 느린 연주로 이어지다가 후반부에서는 밀도 있는 오케스트레이션과 Vince의 기타 연주가 끝맺음을 장식하고 있다. 47초의 짧은 하모니가 데뷔 앨범의 아쉬움을 남기는 (Future Legends)가 앞에서의 분위기와는 사뭇 다르게 긴 여운을 남긴다. 데뷔 앨범에서의 놀라운 실력을 보여준 이들은 'The Seven Secrets'를 위시해 'The Prince Of Heaven's Eyes', 'Modern Masquerades'를 발표하면서 아일랜드를 대표하는 정상의 그룹으로 발돋움 하면서 팬들의 절대적인 지지를 얻어낸다. 글/이춘식 출처/시완레코드
8,000
레이블: SI-WAN(시완) 발매일: 1997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SRMC 1041 / 북클릿 깨끗함, 음반 재생에 영향없는 미세연흔몇개외 깨끗함!
8,000
레이블: SI-WAN 발매일: 1995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SRMC 1033 / 북클릿 민트, 음반은 플레이와 무관한 잔 스크래치 여러개있음
9,000

FUSION ORCHESTRA

SKELETON IN ARMOUR

레이블: Si-Wan(시완) 발매일: 1994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8,000

GABRIEL ET MARIE YACOUB

PIERRE DE GRENOBLE

레이블: SI-WAN(시완) 발매일: 1997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SRMC 3033 / 북클릿, CD 모두 민트
9,000
레이블: EPIC 발매일: 1992
포멧: 1CD 제품상태: USED
정보: 북클릿, 음반모두 민트
8,000
가이드
음반매입
추천
  • 가요
  • 락&팝
  • 클래식
  • 아트락/프로그래시브
  • OST/영화음악
  • JAZZ
  • BGM/연주음악
  • 제3세계/월드뮤직
LP이야기
오늘본상품
  • 오늘 본
    상품이
    없습니다.
닫기
오늘본상품
보기